오늘 새벽...
평소보다 더 일찍부터 눈이 번쩍 뜨이네요.

아침에 일찌기 
같이 식사하시러 손님들이 오기로 하셨으니...

주위가 조용하고 깜깜한 집안을 걸어서
부엌불을 환하게 켜니
고요하면서 아늑한 저만의 익숙한 그 공간... 
어김없이 참 정겹게 반겨줍니다.
 


3 조금은 특별했던 오늘 아침밥상 file
Cate.한식 Master 2016.06.23 Read. 24

오늘 새벽... 평소보다 더 일찍부터 눈이 번쩍 뜨이네요. 아침에 일찌기 같이 식사하시...

더 보기
2 우리집 완소레시피- 둘둘(2.2)치킨 file
Cate.한식 Master 2016.06.23 Read. 12

저희 친정 부모님께서는 이미 두 분 다 돌아가셨고 그래서 지금은 명절이 돌아와도 찾...

더 보기
1 오랫만에...따끈따끈한 저녁밥상 이야기 file
Cate.한식 Master 2016.06.23 Read. 31

염장다시마채, 염장미역을 떨어지지 않게 늘 냉장고에 갖춰놓고 있으면, 반찬 한가지 ...

더 보기